• On Air
  • Drama
  • Sitcom

  • home
  •  > Portfolio
  •  > Drama
׳DZ

  • ·기본정보MBC 수목드라마
  • ·제작진오현종, 이수현 연출 / 김윤주, 윤지현 극본
  • ·출연진김동욱(이정훈), 문가영(여하진), 이주빈(정서연)
  • 윤종훈(유태은), 김슬기(여하경)
기획의도
독일의 철학자 니체는 말했다

"망각이 없다면 행복도, 명랑함도, 희망도, 자부심도...
현재도 있을 수 없다."고...


그런데 여기 망각 없는 삶을 사는 한 남자가 있다.
그는 자신이 겪은 매일을 완벽하게 기억하며 그 어떤 것도 잊지 못한다.
특별한 사고나 계기는 없었다.
그저 태어날 때부터 그의 뇌가 그렇게 만들어졌을 뿐.

그가 모든 것을 기억한다는 것은
드라마에 흔히 나오던 천재들의 뛰어난 능력과는 다르다.

그에게 기억이란 저항할 수 없는 파도와도 같이
시시때때로 그를 매섭게 덮치며,
그를 과거에 데려가
기쁘게도, 슬프게도, 괴롭게도, 두렵게도 만든다.
그에게 기억은 축복이며 동시에 저주다.

그런데, 이것이 특별한 병을 가진 이 남자만의 이야기일까?

하지 말았어야 할 행동들.
화가 난 나머지 자신도 모르게 내뱉고야 만 한마디.
상처 받은 그 사람의 표정.
날 바라보는 경멸 섞인 그 눈빛...

이제 다시는 만날 수 없는 그 사람의 눈동자와 미소 목소리.
체취와 손의 촉감. 그리고 온기...

누구에게나 잊으려고 아무리 애써도 잊혀지지 않는 기억이 있다.
또한, 누구에게나 영원히 잊고 싶지 않은 기억이 있다.

이 드라마는 과잉기억증후군이라는
망각하지 못하는 병을 가진 한 남자의 이야기이자,
때로는 잊혀지지 않는 기억 때문에 괴롭고
때로는 잊혀져가는 기억 때문에 괴로운
우리 모두에 관한 이야기이다.

망각하지 못하는 남자와 소중한 기억을 망각해버린 여자.
상반된 듯 보이지만 결국엔 같은 상처를 가진 두사람이 만나
이해하고, 사랑하고, 서로를 치유하는 시간들을 통해
이 드라마는 말하고 싶다.

함께라면 이겨낼 수 있을거라고, 결국엔 괜찮아질 거라고.
그러니, 겁내지 말고

함께하라. 기억하라. 사랑하라.
줄거리
과잉기억증후군으로 1년 365일 8760시간을 모조리 기억하는 앵커 이정훈과 열정을 다해 사는 라이징 스타 여하진의 상처 극복 로맨스
사진보기